NFT 대중화 언제 인정받을 수 있을까? 2022년

NFT 대중화는 언제 올까요? NFT란 용어를 주위 10명에게 물어본다면 제대로 알고 있는 사람은 1명 정도 용어를 들어본 사람은 2~3명 정도입니다. 대부분 한 철 유행이라고 생각하거나 관심조차 없습니다. 필자가 생각하는 NFT 현재 상황, 인식을 바꿀 요인 그리고 NFT 대중화 시점을 정리하였습니다.

목 차


NFT, 미성숙한 초기 시장

NFT는 이론이나 기술적으로는 가치 저장 수단입니다. 그러나 절대다수가 NFT를 인정하고 받아들여야 가치 측정 수단으로써 통용될 수 있습니다.

이전 포스팅에서 NFT 가치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디지털 자산임에도 소유권을 확인할 수 있고 위, 변조가 불가능하다는 것을 말이죠.

그래도 아직 NFT를 어디에서 활용해야 하는지 모르는 사람이 많고 적용 사례도 적습니다.


미술품, 골동품 세계

NFT와 비슷한 사례를 보겠습니다. 바로 미술품과 골동품 시장입니다. 이 시장에 참가한 사람들은 소수입니다.

돈이 많거나, 안목이 뛰어나거나 즉 마니아 계열입니다. 관심 없는 사람들은 혀를 내두를 취미이거나 투자입니다.

그런데도 일부 미술품, 골동품은 가치가 껑충 뛰어 상상도 하기 어려운 금액으로 거래되곤 합니다.

가치를 알아보는 사람끼리 영차영차 시장을 키워나가는 것입니다.


NFT 차별점

현재 초기 시장인 NFT도 이와 비슷합니다. 디지털 작품을 만드는 아티스트를 좋아하는 팬덤, 더 샌드박스 알파 같은 자신이 좋아하는 게임 제작사가 만든 NFT 등 충성 고객을 대상으로 NFT를 발행하고 민팅합니다.

그런데 이런 거래 자체가 암호화폐 토큰으로 이루어지다 보니 토큰으로 돈 복사하는 사람들이 빠르게 이 가격을 높였습니다.

게다가 NFT를 즐기고 싶은 얼리어답터들이 참여하고 시장을 키워나가니 거품이 아니냐는 말이 나올 정도입니다.

보통 사람들

그런데 보통 사람들이 이런 분위기에 나도 하고 싶다고 생각합니다. 유명한 아티스트가 발행한 NFT를 가지고 있는 것(홀더)만으로 전시회나 박람회 초대권이 부여되고, 더 샌드박스 알파 같은 게임 내에서 아이템으로 사용하거나 거래할 수 있다니 매력적으로 보입니다.


메타버스 인식 변화가 관건

개인적으로 NFT가 대중화되려면 메타버스가 우선 기반을 잡아야 합니다. 현재는 메타버스 세상 속에서 회의도 하고, 입학식도 합니다.

이런 경우는 이벤트입니다. 아직 일상 속 메타버스가 녹아들기에는 이른 감이 있습니다. 현실 세계와 메타버스 세계가 제대로 융합되는 순간에 NFT도 자연스럽게 녹아들 것입니다.

왜냐하면 메타버스 세상 내에서 자산을 지키고 확인할 수 있는 수단이 NFT이기 때문입니다.


메타버스 대중화 시점

사견으로 메타버스 또한 초기 시장입니다. 현재는 PC, 모바일로 메타버스 세상을 즐기고 있지만 현실 세계와 융합을 위해서는 안경이나 햅틱 장비 등 기술 개발이 선행되어야 합니다.

그래서 메타버스가 제대로 융합되는 시점은 3~5년 이후가 되지 않을까 합니다. 그동안은 인터넷 게임처럼 인식될 확률이 높습니다.

그래도 괜찮습니다. 온라인 세상에 펼쳐진 메타버스 세계관에서 중앙기관 개입 없이 자유로운 의사소통과 의사결정으로 유저가 만들어가는 세상은 가치 있기 때문입니다.


NFT 대중화 마무리하며,

NFT 시장은 미성숙한 초기 시장이라고 얘기합니다. 즉, 변동성, 위험성이 크다는 이야기입니다. 2021년 후반기부터 2022년 1, 2월까지 수직 상승하던 NFT 거래가와 거래량이 현재는 조정을 받고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메타버스 세계나 현실 세계나 NFT를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은 무궁무진합니다. 이른바 홀더 혜택이라고 하는데요. 이런 것을 고려해 NFT 가치가 정해집니다. 차근차근 NFT 시장에 유입되는 사람은 점점 증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홀더 목적이든 투자 목적이든 말입니다. 우리가 준비해야 할 것은 NFT 프로젝트 가치를 알아보는 안목과 그 근거가 되는 검증 과정입니다. 앞으로는 NFT 프로젝트 찾는 방법이나 검증 방법에 대한 이야기를 써 내려 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함께 읽으면 도움 되는 글

메타버스 NFT 어떤 관계야?

Leave a Comment